Ghost 도시로 변한 Detroit

한때는 번성했던 미국 자동차 산업의 메카 Detroit가 자동차 공장들이 문을 닫으면서 지금은 텅빈 채로 ghost 도시로 변해버렸다.   마치 허리케인이 휩쓸고간 뒤의 모습처럼 지나다니는 사람들은 별로 없고 쓰레기와 부서진 빈 집들만 보인다.    디트로이트의 실업율은 현재 50%를 기록하고 있다.    도시 전체가 우범지역으로 변해 버렸다.    대부분의 주택 가격이 $500도 안되어 거의 공짜와 다름 없어도 구매하는 사람들이 없다.     매월 1,000여명의 주민이 도시를 떠나고 있다고 한다.  

한때는 도시 중앙에 위치해서 디트로이트의 landmark 역할을 했던  Central Station이나  대부분의 대형 비즈니스 빌딩들도 내부가 부서진 채로 텅 비어 있다.  

디트로이트가 다시 도시 기능을 회복할 것으로 예상하는 사람들은 거의 없다고 한다.     끔찍하다.    우리에게도 이런 상황이 올 수 있지 않을까?   

관련 Post: 수요가 없으면 주택이 자동차 보다 싸질 수 있다

답글 남기기

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

WordPress.com 로고

WordPress.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Twitter 사진

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Facebook 사진

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Google+ photo

Google+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s에 연결하는 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