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ntuition vs. Statistics

Blink의 저자 Malcom Gladwell은 “첫 2초의 결정이 많은 시간을 들여 심사숙고한 결정보다 더 나은 판단일 수 있다”고 하면서 경영진들은 지금까지의 경험을 통해 습득한 자식의 육감에 귀를 기울여야 한다고 주장한다.  99.99% 확신할 만큼 충분한 자료를 갖고 결정을 내린다고 해도 그때의 결정이 무용지물이 되는 경우가 많다는 것이다.

Gladwell 처럼 intuition을 중시하는 사람들은 “Any idiot can run the numbers, but the gift of a good gut is reserved for the true business elite”라고 말한다. 2002년의 조사 자료에 의하면 경영자의 45%가 fact나 숫자보다는 instinct를 더 중시한다고 한다.   실제로 intuition을 중시해서 성공한 사례도 무수히 많이 있다.   대표적으로 정주영회장이 조선업에 진출한 것, 이병철회장이 반도체산업에 진출한것,  박정희 대통령이 경부고속도로 건설을 결정한 것 등을 들 수 있다.

하지만 intuition의 문제도 많이 지적되고 있는데 본 블로그에서 소개한 것만 해도 다음과 같이 많이 있다:

 인간의 판단과 통계적 예측을 비교한 136개 연구를 조사한 결과에 의하면,

  • 65개 연구에서는 인간의 판단과 통계적 예측간에 별다른 차이를 발견할 수 없었으며,
  • 63개 연구(46%)에서는 통계적 예측이 인간의 판단보다 더 정확했으며,
  • 단지 8개 연구(6%)에서만 인간의 판단이 통계적 예측보다 더 정확했다.

모든 문제를 통계적 분석에만 의존할 수는 없을 것이다.   그러나 최근에 엄청난 량의 데이터가 축적되고 컴퓨터 성능이 좋아지면서 통계적 분석이 과거 보다 훨씬 더 정확해지고 있다 (아래 관련 Post 참조). 프린스턴대 경제학자 Orley Ashenfleter과 같은 이는 강우량, 온도 등을 고려해서 Bordeaux 포도주의 품질과 가격을 예측하는 모델을 개발할 정도가 되었다.

경영자의 45%가 fact나 통계적 수치보다는 직관을 더 중시한다고 하는데, 우리나라 경영자들은 이 보다는 더 직관을 선호하는 것 같다.    직관 보다는 fact와 통계적 수치를 더 중시하도록 노력해야 할 것이다.   직관적인 판단으로 실패한 사례는 잘 알려지지 않고 감춰지고 있다는 점을 고려해야 할 것이다.

UPDATE:   Andrew McAfee도 intuition의 문제점을 다음과 같이 지적하고 있다.

  • Intuition 능력을 키우는데 너무 장기간이 소요된다:   chess player의 경우 10년 이상의 연구와 경험이 필요하다.
  • Intuition은 일반적으로 신속한 feedback과 좋은 단서가 제공되는 특별한 환경에서만 효과가 있다.    포커 게임에서 상대방의 카드를 예측하는 것이나 범죄 사건에서 범인을 추정하는 것과 같은 경우에는 intuition에 도움이 되는 좋은 단서와 feedback이 제공되지만 주식시장의 흐름을 예측하는데에는 공개된 시장 및 기업 정보만 제공될뿐 intuition에 도움이 될만한 별도의 정보나 feedback이 제공되지 않는다.
  • Intuition은 일관되지 않는 경우가 많다:  동일한 단서와 feedback이 제공된 복수의 상황에서 서로 다른 판단을 하는 경우가 많이 발생한다.
  • Intuition이 비합리적인 판단을 만드는 경우가 많이 발생한다:  학생들에게 독일차의 평균 가격을 물을 때 “독일차의 평균 가격이 $100,000보다 더 비싼가?” 라고 질문 한 뒤에 물으면 “독일차의 평균 가격이 $30,000 보다 더 비싼가?”라고 질문 한 뒤에 묻는 것 보다 대답이 더 비싸진다.   정보가 제공되는 방식이 판단에 영향을 준다.
  • Intuition의 근거를 알지 못한다:  Intuition이 잘못된 bias에 근거하고 있는지 알지 못하기 때문에 위험할 수 있다.

Source:  The Future of Decision Making: Less Intuition, More Evidence

관련 Post:

Intuition vs. Statistics”에 대한 3개의 응답

  1. 핑백: Cognitive Irrationality « Creativity, Innovation, and Tech – 변지석

  2. fact 보다 Intuition으로 의사결정하는 것과
    교수님께서 말씀하셨던 행동경제학이랑 관련이 있지 않나요??

  3. 핑백: mktarcadia's me2day

답글 남기기

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

WordPress.com 로고

WordPress.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Twitter 사진

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Facebook 사진

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Google+ photo

Google+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s에 연결하는 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