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rowdsourcing을 이용한 Art 프로젝트

Amazon Mechanical Turk는 일반인들을 crowdsourcing에 사용할 수 있도록 Amazon이 제공하는 Web Service이다 (“가짜 Review를 만드는데 사용된 Amazon Mechanical Turk” 참조).    누구든지 (requester라고 한다) 여기에 자신을 위해 해 주길 원하는 일,   예를 들면 프로그램을 작성하거나, 사진의 tagging 작업을 하거나,  사진 이미지를 평가하거나,  제품의 매뉴얼을 작성하는 등   기계적으로는 할 수 없고 반드시 사람이 할 수 밖에 없는 일을 등록하고 그 대가로 지불할 금액을 제시하여 자신을 위해 일해 줄 사람들을 찾을 수 있다.   

최근 이 Amazon Mechanical Turk를 활용한 프로젝트들이 많아지고 있는데,  art 관련 몇가지 대표적인 사례를 소개한다.    Aaron Koblin은 Amazon Mechanical Turk를 이용해서 10,000명에게 아래 그림과 같은 염소를 컴퓨터로 그리도록 하고 그 결과를 http://www.thesheepmarket.com 에서 공개하면서 각 그림을 $20에 판매하고 있다.

최근에 Aaron Koblin은 Takashi Kawashima와 함께 공동작업으로 $100짜리 지폐를 10,000 조각으로 잘라서 Amazon Mechanical Turk를 통해 10,000명에게 1인당 1센트씩 주고 각 조각을 컴퓨터로 그리도록 해서 그 결과를 다시 결합해서 다음과 같이 만들었다.     군데 군데 이상하게 보이는 부분들은 작업자들이 제대로 작업하지 않았기 때문이다.    여기에 가면 10,000명이 수행한 작업을 구체적으로 볼 수 있다.

답글 남기기

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

WordPress.com 로고

WordPress.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Twitter 사진

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Facebook 사진

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Google+ photo

Google+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s에 연결하는 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