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 10년 심리학 분야의 가장 뛰어난 발견은?

학자들마다 견해가 다르겠지만 University of Hertfordshire의 Richard Wiseman은 2004년 Illinois대의 Daniel Simons와 Harvard대의 Christopher Chabris가 발견한 inattentional blindness가 지난 10년동안 심리학 분야에서 이루어진 가장 뛰어난 발견이라고 지적한다.  

이들 교수는 실험 대상자들에게 비디오에서 농구팀이 얼마나 많은 pass를 했는지 count하라고 시켰는데,  비디오에는 고릴라 복장을 한 사람이 농구 선수들 사이를 걸어다니고 있었지만 실험 대상자들 중에 대다수가 비디오에서 고릴라를 발견하지 못했다.   

이들은 도서관에서 학생들을 대상으로 또 다른 실험을 했는데,  학생들이 도서관 사서와 대화를 나누는 과정에서 사서를 다른 사서로 바꿔치기했지만,  75% 학생들은 그 사실을 인지하지 못했다.    

이 실험들을 통해 사람들이 관심을 두고 있지 않으면 어떤 변화나 이상한 것이 있어도 대부분의 경우 인지하지 못한다는 사실이 발견되었다.   이 같은 발견 이후 심리학 분야에서는 많은 관련 연구들이 진행되어 왔다고 한다.    마술은 이와 같은 inattentional blindness를 이용한 것이며,  비즈니스 세계에서도 중요한 거래을 앞두고 상대방의 눈속임을 위해 이를 이용하고 있다.

Source:  A decade of discovery

관련 Post:  Change Blindness

지난 10년 심리학 분야의 가장 뛰어난 발견은?”에 대한 1개의 응답

  1. 공감이 많이 가는 연구결과네요

    일상에서 가끔 깨닫는 것이거든요
    근래 제 입에서 자주 나오는 말은” 12년이나 똑같이 공부를 하지만 성적이 안좋은 것은 머리가 나쁜것도, 과외를 안 시켜서 그런것도 아닌, 단지 공부에 무관심할 뿐이다’ 라서요
    통제를 위한 교육일 뿐이라는 것을 너무 자주 느끼게 됩니다
    맞춤교육으로 관심을 높여야 할턴데요

답글 남기기

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

WordPress.com 로고

WordPress.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Twitter 사진

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Facebook 사진

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Google+ photo

Google+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s에 연결하는 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