끝까지 노력만 하면 성공할 수 있다는 착각에 빠지지 말자

우리는 살아오면서 성공한 사람들이 겪었던 다양한 사례들을 언론 매체나 책,  학교,  주위 사람들의 소문 등을 통해 접해왔다.      박지성, 이승엽, 김연아와 같은 스포츠 스타들, 이승기, 강호동, 유재석과 같은 연예인들을 비롯해서 부동산, 주식 투자로 벼락 부자된 사람들, 이명박, 노무현과 같은 정치인들, 성공한 벤처 기업가들,  저명한 과학자들이 아마도 우리가 요즘 관심을 갖고 있는 대표적인 성공한 사람들일 것이다.     이런 성공한 사람들의 다양한 사례들을 통해서 우리는 자기 나름대로 성공에 대한 꿈, 의지, 전략을 구체적으로 가다듬고 목표를 세워서 실행에 옮기려고 노력한다. 

그런데 수많은 사례들 중에서 쉽게 성공한 사례들보다는 Stick-to-it-ivity에서 소개한 것과 같이 거듭된 실패에 굴하지 않고 끊임없이 노력한 결과로 성공한 사례들이거나,  자폐 농구 선수 Jason McElwain 스토리청각 장애인이면서 타악기 연주가인 Evelyn Glennie의 강연에서 소개한 것과 같이 신체적, 정신적 장애나 어려운 여건을 극복하고 성공한 사례들,  그리고 “배를 불태워야 한다는데 과연 누가?”에서 소개한 5, 6백년 전 코르테즈가 멕시코 대륙을 발견했을 때 항구에 정박한 배를 불태우고 배수진을 친 뒤에 잔뜩 겁먹은 부하들에게 원주민들 공격하도록 해서 성공한 사례와 같이 실패의 위험을 무릅쓰고 자신의 전부를 걸고 도전해서 성공한 사례들에서 우리는 더 큰 감동을 받고 더 큰 영향을 받는다. 

하지만 이런 사례들 대부분은 성공 가능성이 극히 작은 예외적이고 특별한 사례들이라는 점을 명심해야 한다.    쉽고 평범한 성공 사례들은 사람들이 감동하지 않고 관심을 기울이지 않기 때문에 소개되는 경우가 드물다.    쉽게 성공한 사람들도 체질에 맞아서 즐기면서 쉽게 성공했다고 하기 보다는 어렵게 노력해서 성공했다고 겸손하게 말하는 경향이 있다.   

따라서 자연스럽게 우리는 어려운 여건을 극복하고 수많은 실패 끝에 엄청난 위험을 무릅쓰고 성공한 극히 예외적이고 특별한 사례들을 너무나 많이 쉽게 접하게 되었다.    그러다 보니까 그런 예외적이고 특별한 성공을 우리도 우리의 소질이나 재능과는 관계없이 끝까지 노력만 하면 경험할 수 있을거라는 착각에 빠질 가능성이 있다.    그래서 뛰어난 능력도 없으면서 대학 운동부에 소속되어 공부는 하지 않고 운동만 하다가 그냥 졸업하는 사람들,  부도가 날 가능성이 커도 끝까지 가족 친척 가까운 친지들에게 자금을 빌리러 다니는 사람들, 거듭된 낙선에도 계속 선거에 나서는 사람들, 소질이나 재능과는 관계없이 연예인이 되겠다고 계속 연예계를 맴돌고 있는 사람들,  낙방을 거듭하면서도 계속 고시촌에서 인생을 허비하고 있는 사람들이 그렇게 많은 것이다.    

포기가 때로는 좋은 전략이 될 수 있다는 것을 보여주는 사례들이 우리 주변에는 별로 없는 것 같다.  

관련 Post: 

끝까지 노력만 하면 성공할 수 있다는 착각에 빠지지 말자”에 대한 10개의 응답

  1. 말꼬리 잡고 늘어지기 식으로 들릴지 모르겠지만 다른건 몰라도 고시촌에서 인생을 허비한다는 말은 좀 받아들이기 거북하네요.

    사람이 성공의 DNA라도 달고 태어난 말씀이신지.. 주어진 어려운 환경에서 꾿꾿하게 살아가는 사람들이 많습니다. 변지석님 눈엔 인생을 허비하는 것 같아도 저마다 인생을 살아가는 이유와 지금 그 일을 하고 있는 이유가 있는겁니다.

    주변에서 접하는 수많은 성공스토리들의 진정성을 논하고자 하신 것 같지만, 사람이 어떤 일을 하고 살아가는데에 대해 너무나 편향적이고 단편적인 시각으로 보신건 아닌가 생각됩니다.

    물론 어떤 목표를 향해 달려가는데 누군가는 참으로 쉽게, 누군가는 참으로 어렵게 도착할 수 있습니다. 그것이 우리네 인생이지요. 하지만 그 어렵게 달려가는 사람을 인생을 허비한다고 볼 수는 없는겁니다.

    • 고시촌에 있는 모든 사람들이 인생을 허비한다는 것이 아니라 낙방을 거듭하면서도 포기할 줄 모르고 계속 고시촌에 남아서 고생하고 있는 사람들을 말합니다. 포기하지 않고 계속 노력해서 성공한다면 그것보다 더 좋은 일이 어디 있겠습니까? 그러나 거듭 말하지만 성공 가능성이 적을 것 같으면 포기하는 것도 좋은 전략이라는 것입니다. 우리 주변에는 포기하지 않고 계속 노력하도록 부추기는 요인들이 너무 많습니다.

  2. 음 고시촌 이야기뿐만 아니라 전체적으로 잘못된 생각을 갖고 계시네요. 재능이 있는지 없는지는 노력을 하지 않으면 알 수 없습니다. “소질과 재능과는 관계없이 연예인 지망을 하고 있는 사람들”이 소질과 재능 없다는것을 누구 맘대로 평가하죠? “부도가 날 가능성이 커도”라는 것을 절대적으로 평가할 수 있나요? 신이 아닌 이상, 한낱 인간으로서 이런 주관적인 잣대로 다른 인간이 어떻게 살아가는지에 대해서 (그것도 믿음을 갖고 열심히 살아가는 사람들) 함부로 평가하는게 보기 매우 안좋네요. 전 오히려 “난 천재가 아니니 그냥 안정적인 직장 갖고 안정적인 가족만들고 안정적인 삶이나 살다가 안정적으로 죽을래”라고 생각하는 사람들이 더 한심합니다.

    • 때에 따라서는 포기할 줄 알아야 한다는 것입니다. 주변에서 흔히 접하는 성공 사례들은 포기하는 것을 한심하게 생각하게 만들고 있습니다. 그래서 인생을 더 어렵게 사는 사람들이 많이 있습니다. 결국에는 실패하더라도 끝까지 해보는 것이 더 바람직하다고 한다면 결국에 실패하더라도 눈물 흘리고 후회하는 일은 없어야겠지요.

  3. 성공…글쎄요.
    자신의 팔자에 운도 따라야 하고 자신의 노력,주변 환경들..여러가지 변수요인이 많겠죠.
    변지석님이 말씀하신 요지는 ‘자신의 적성을 잘 파악하여 한걸음 더 낳아가자’라고 받아들여지는데 이런관점으로 보면 결국엔 현재 어려운 환경에서 ‘무식하게 그길에서 들이파고 노력하는 자’가 더 전문가가 되거나 확률이 높은것 아닐까요.

    • 확율이 높은지는 알 수 없지만 더 전문가가 될 수는 있겠지요. 그러나 목표로 했던 것을 이루었는가를 생각해야겠지요.

  4. 자신이 잘하는 것을 할 것인지, 좋아하는 일이나 잘 하지 못하는 것을 할 것인지… 그런 문제를 말씀하시는 것 같네요, 좋아하는 일이지만 잘하지 못하고 성과가 없다면… 성공이라고 하기는 어렵겠죠..?

  5. 무턱대고 노력하지말고 자신을 정확히 파악하여 차근차근 작은 목표부터 시작하여 큰 목표를 이루어 가자는 취지인 것 같습니다. 평소에 좋은 글 잘 읽고 있습니다.

  6. 자기 자신이 생각 할 때, 정말 이거다 이게 가장 내가 좋아하는 것이고 가장 잘 할 수 있는 것이다, 라고 느껴 끊임없이 도전하고, 실패해도 다시 일어서는 모습은 분명 아름다운 것이라고 생각 합니다. 하지만 ‘지금까지 투자한 것이 있는데…’ ‘지금까지 이것만 해서 다른것은 할 수 없어’ 라는 등등의 생각들 때문에 포기하지 못하는 것이라면 문제가 있다고 생각 됩니다.
    너무 한곳만 보지말고 때로는 주변도 돌아보며
    ‘내가 지금 이것을 왜 하고 있나’ 라는 물음을 끊임없이 해봐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7. 저도 열심히 노력하는 것이 곧 최선을 다하는 것이라고 생각하진 않습니다. 오히려 노력만 하면 뭔가 될꺼다라는 생각은 수동적인 것 같습니다.
    성공해야된다는 강박관념도 저는 별로 달갑진 않군요.

답글 남기기

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

WordPress.com 로고

WordPress.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Twitter 사진

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Facebook 사진

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Google+ photo

Google+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s에 연결하는 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