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e Fourth Screen을 통한 광고

조사기관인 Nielsen사의 조사에 의하면 헬스 클럽, 엘리베이터,  수퍼마켓, 주유소, 영화관 등에 설치된 스크린을 통한 광고가 프라임 시간대의 TV  광고 보다 더 많은 사람들에게 노출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Nielsen사는 집안이 아닌 이들 외부 장소에 설치된 스크린을 TV, 컴퓨터, 모바일 다음의 4th Screen이라고 부르고 있다.    참고로  “Advertisement의 새로운 Paradigm – Vivistitials“에서도 지적했듯이, 엘리베이터에 설치된 스크린을 통한 광고는 소리 없이 영상만 보여주지만 광고 recall 효과는 TV 광고의 2-4배 정도나 된다.

Source:  The Incidental Video Screen Is Seen by More Viewers Than Prime Time

관련 Post:

답글 남기기

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

WordPress.com 로고

WordPress.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Twitter 사진

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Facebook 사진

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Google+ photo

Google+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s에 연결하는 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