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제점 보다는 좋은 점이나 강점을 보자

저서 “Made to Stick”으로 유명한 Dan Heath는 문제점 위주의 접근 보다는 강점이나 좋은 점 위주의 접근이 더 효과적이라는 것을 강조한다.   다음은 그의 강연 내용의 핵심을 간단히 정리한 것이다.

학교에서 돌아온 아이가 아래와 같은 성적표를 보여 주었을 때 대부분의 부모들은 어떤 반응을 보일까?    수학 성적이 F인 점에 주목하고,  아이를 야단치고,   수학에서 왜 F를 받았는지 원인을 분석하려고 하고,  아이에게서 게임기를 빼앗고,  아이를 수학 학원에 보내거나 아이에게 수학 과외 선생을 붙이려고 할 것이다.    이것은 전형적인 문제점 위주의 접근 방법이다.

우리는 대부분의 경우 잘 작용하는 강점이나 좋은 점 보다는 제대로 작용하지 않는 문제점에 주목한다.  부모들은 아이가 수학에서 F를 받은 것 보다는 영어에서 A를 받은 것에 주목할 필요가 있다.    아이가 어떻게 해서 영어에서 A를 받았을까?    그것을 파악할 수 있다면 그것을 수학이나 다른 과목에도 적용할 수 있다.   반면에 수학에서 F를 받은 이유는 파악할 수 있다 하더라도 그것을 다른 과목에 적용하기는 쉽지 않은 일이다.

Source:  Dan Heath: How to Find Bright Spots

문제점 보다는 좋은 점이나 강점을 보자”에 대한 2개의 응답

  1. 예 100%에 동감합니다.
    살다보니 강점에 주목하는 것도 훌륭한 전략이라는 생각이 듭니다.

  2. kimhojung43200115

    로딩 되기 전에 그림인 걸 확인 해 놓고도 플레이 버튼 눌렀네요;;;.

    확실히 부정적인 것에 눈이 더 가는 건 고쳐야 할 것 같습니다.

답글 남기기

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

WordPress.com 로고

WordPress.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Twitter 사진

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Facebook 사진

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Google+ photo

Google+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s에 연결하는 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