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넷 신문 유료화의 경제성 분석

News Corp가 소유하고 있는 영국의 The Times와 Sunday Times가 다음 달부터 유료화된다.   다음 달부터 온라인으로 이들 신문을 구독하려면 하루에 1파운드, 1주일에 2파운드 ($1.45)를 지불해야 한다.

이렇게 유료화되면 지금까지 무료로 구독하던 독자들이 얼마나 감소할까?   지금까지 무료로 이들 신문을 구독하던 독자수는 매월 21백만 명 정도라고 한다.  조사 결과에 의하면 이들 중에 9%인 2백만 명 정도가 유료화되어도 계속 구독할 계획이라고 한다.    이들 2백만 명의 유료 구독자로부터 얻는 수입은 약24백만 파운드에 달한다.   이는 지금 광고 수입인 15백만-20백만 파운드보다 훨씬 많은 셈이다.    무료 구독자의 95%가 감소하고 5%만 유료 구독자로 남아도 경제성이 있는 것이다.    광고주들의 입장에서도 무료 구독자들보다 유료 구독자들이 더 선호되고 있다.

온라인 신문사들의 입장에서는 유료화가 정답인 것 같다.   물론 경쟁력 있는 일부 온라인 신문사들에게만 해당되는 말이다.

Source: London Newspapers Challenge Web’s Gratis Orthodoxy

답글 남기기

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

WordPress.com 로고

WordPress.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Twitter 사진

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Facebook 사진

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Google+ photo

Google+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s에 연결하는 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