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urvey 응답자는 자신에 대해 좋게 답한다

미국 질병관리국(CDC) 발표에 따르면, 주민의 30% 이상이 비만인 주가 2007년  3개 주에서 최근 9개 주로 증가했다고 한다.  10년 전에는 주민의 30% 이상이 비만인 주가 하나도 없었는데, 이 발표에 의하면 미국에서 비만이 심각한 사회 문제가 되고 있다는 것을 알 수 있다.

이 비만 자료는 미국 전역에서 표본 추출된 미국인들이 Behavioral Risk Factor Surveillance System을 통해 스스로 자신의 키와 몸무게를 입력하도록 해서 수집된 것이다.    이 자료에 의하면 미국 전체의 비만율은 26.7%로 나타났다.

그런데 재미있는 사실이 발견되었다.  National Health and Nutrition Examination Survey도 최근 표본 추출된 미국인들을 대상으로 키와 몸무게를 실제로 측정한 적이 있는데,  이 자료에 의하면 미국인의 비만율은 33.9%로 나타났다.   자신의 키와 몸무게를 스스로 입력하도록 해서 파악된 비만율보다 키와 몸무게를 실제로 측정해서 파악된 비만율이 더 크게 나타난 것이다.

비만율조사에 참여한 전문가들에 의하면 키에 대해서는 남자나 여자나 모두 자신의 실제 키보다 더 크게 입력했으며, 몸무게에 대해서는 여자가 작게 입력했다고 한다. 이 2가지 조사 결과는 사람들이 Survey나 인터뷰에서 자신에 대한 질문에 답할 때 실제보다 더 좋게 답하는 경향이 매우 크다는 것을 보여주는 좋은 증거가 되고 있다.

Source: More States Growing Obese: CDC

Survey 응답자는 자신에 대해 좋게 답한다”에 대한 1개의 응답

  1. 자신에 대한 긍정적인 인식인 것 같아서 좋은데요~? 자신에 대해 부정적으로 인식하기보다는 긍정적으로~ 자기자신을 사랑하는 것 같아서 좋아요, 그런데.. 우리나라에서도 위와같은 결과가 나올지 궁금하네요~ 겸손을 미덕으로 삼은 우리나라라서… 어쩐지 반대의 결과가 나올지도 모르겠다는 생각이 들어서요~

답글 남기기

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

WordPress.com 로고

WordPress.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Twitter 사진

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Facebook 사진

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Google+ photo

Google+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s에 연결하는 중